자신의 분야에 열정적인 그녀들의 라이프스타일과 함께하는 루이까또즈 My Luxureet(#MyLuxureet) 캠페인. 3월의 모델은 '오피움 타투 스튜디오' 타투이스트 초유인데요. 타투이스트와 모델 일을 겸하는 그녀의 다이내믹한 일상 속에 녹아든 루이까또즈 블랙래커 백과 락스타 백을 준비했습니다. 열정적인 그녀의 인터뷰를 지금 만나보세요!


타투이스트와 모델 또 다른 나를 발견하는 시간



타투하면 먼저 떠오르는 선입견은 어느덧 패션의 문화로 자리잡아 지금은 하나의 아이콘으로 떠오르고 있는데요, 본인만의 스타일과 다양한 디자인으로 주목 받고 있는 타투이스트 초유를 만났습니다.


<interview>


Q. 인터뷰를 보시는 분들께 간단한 인사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오피움 타투 스튜디오에 속해있는 타투이스트 겸 모델 활동을 하고 있는 초유입니다. 늘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한 한 해가 되시길 바래요.


Q.타투이스트이면서 모델 활동을 하시던데, 어떻게 시작하게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타투의 시작은 제 몸에 새기면서 관심을 가지게 되었어요. 해보고 싶은 것은 직접 해봐야 풀리는 성격이거든요.
대학을 졸업하고 회사를 다니면서 오피움 타투 문화생이 되었고 지금까지도 흥미로 가득차 일을 즐기고 있어요.

모델은 타투 작업을 시작하면서 저를 알리기 위해 시작했어요. 촬영을 하면서 놀랍게도 또 다른 저를 발견한 느낌이랄까요?

출처: 초유


Q.주로 어떤 스타일의 타투를 선호하시나요?

모든 스타일을 선호하지만 그중에서도 만다라 문양이 좋아서 많이 작업하고 있어요.
예쁜 모양도 있지만 문양마다 의미가 있어 잘 맞는 거 같아요.


Q.타투와 모델, 둘 다 트렌드와 스타일을 챙겨야 하는 직업 같습니다. 평소 선호하는 옷 스타일은 어떤 스타일인가요?
타투 작업을 할 때는 편한 옷을 주로 입는 거 같아요. 옷이 불편하면 작업 후에 허리 통증이나 몸에 이상 신호가 오거든요.

작업이 없는 날은 기분 내야하니까 심플하면서도 시크한 룩을 선호하는 거 같아요. 블레이저 세트업과 힐을 신는다던지 슬림한 티셔츠에 루즈핏 데님을 같이 믹스 매치하는 걸 좋아해요.



Q.가방에 꼭 챙겨 다니는 나만의 아이템이 있다면 무엇인가요?
저는 평소 책, 립 밤, 워터 바틀은 꼭 챙기는 편인데요,

블랙래커 백은 다양한 소지품들을 한번에 쏘옥 넣을 수 있어서 실용적이었어요.

저에게 꼭 맞는 팔방미인형 아이템이라 해야할까요?


Q. 오늘 촬영에 함께한 루이까또즈 크로스백에 대한 느낌은 어떠셨나요?

무거운 가방을 싫어해서 주로 백팩이나 에코백을 매는데, 루이까또즈 블랙래커 백과 락스타 백은 수납도 편리하고 디자인이 예뻐서 좋았어요. 가볍게 카페를 가거나 중요한 자리에 참석할 때도 자주 찾을 거 같아요.


Q. 타투이스트 또는 모델로서의 라이프스타일 방향성이 궁금합니다!

타투이스트, 모델 두가지 일 모두 제가 좋아하는 일이니 앞으로 계속 해야죠.

좋아하는 일로 번 돈을 더 좋아하는 일에 쓰고 싶어요.

파도가 좋은 날, 서핑을 한다던지 부모님과 동남아로  여행을 가서 땡모반(수박 주스)을 마시며 다이빙하면서요!

즐거운 일을 즐거운 마음으로 저의 라이프스타일입니다.

 

타투이스트와 모델 활동을 하며 자신의 스펙트럼을 넓혀가는 오피움 타투 스튜디오 초유. 자신이 좋아하는 일에 열정적인 자세로 임하는 그녀의 가치관처럼 앞으로 다방면으로 활동을 이어갈 그녀의 행보를 기대해주세요!

 
바쁘게 살아가는 일상, 잠시 일상에서 벗어나 자신만을 위한 시간이 필요하기도 하죠. 작업할 때는 가벼운 워크룩을 즐기는 타투이스트 초유. 리프레시 하는 시간을 가질 때는 색다른 스타일로 기분전환을 하기도 하는데요. 새로운 영감을 얻기 위해 서점에서 차분한 하루를 보내는 타투 아티스트 초유, 루이까또즈 블랙래커 백과 함께 완성한 그녀의 스타일링을 만나보세요!

 

■ 영감을 위한 그녀만의 장소에 함께하는 블랙래커백

 

 

쉬는 날 책을 읽으며 도안에 대한 영감을 얻기도 하고 숨 가빴던 일상을 잠시 내려놓고 리프레시 하는 시간을 보내는 타투 아티스트 초유. 평상시 섹시하면서도 가벼운 차림을 즐기는 그녀지만 때론 매니시한 슈트 차림으로 색다른 매력을 뽐내기도 하는데요. 새로운 영감을 얻기 위해 책방을 찾은 그녀는 은은한 체크 패턴의 슈트로 세련된 스타일을 연출했습니다. 여기에 심플한 블랙래커 백을 매치해서 고급스러움을 한층 높여주었죠.

 [품번:HM1AL02BL]


블랙래커 백은 루이까또즈 18 S/S 신제품으로 실용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디자인이 인상적인 제품입니다. 탈부착이 가능한 클래식한 참 장식과 골드 디테일이 돋보여 어떤 스타일에 매치해도 우아함을 더할 수 있는 데일리백이죠. 가죽 스트랩으로 크로스백과 토트백, 2WAY로 활용할 수 있으며 최고급 가죽을 사용한 바디로 일상생활 속 스크래치에도 강한 아이템입니다. 

 

 

모노톤의 슈트로 완성한 심플한 매니시룩. 화려한 목걸이와 귀걸이 등의 액세서리와 실크 소재의 뷔스티에, 그리고 옐로우 컬러의 스틸레토 힐로 그녀만의 유니크한 스타일리시함을 더해주었는데요. 여기에 볼륨감 있는 디자인의 블랙래커 백을 함께 매치하여 섹시함을 강조한 평소 워크룩과는 다른 럭셔리한 무드의 어반 시크 룩을 완성했답니다. 

 


루이까또즈의 18 S/S 알자스 라인의 블랙래커 백은 실용적인 베이직한 디자인으로 데일리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심플한 실루엣과 블랙 컬러로 어느 스타일에나 매치할 수 있으며 고급스러운 느낌까지 줄 수 있죠. 최고급 가죽과 골드 포인트의 블랙래커백으로 스타일의 완성도를 높여보는건 어떨까요?


일상에서 벗어나 머리를 식히며 새로운 영감을 얻는 중요한 시간, 스타일에 무드를 더해주는 블랙래커 백과 함께 해보세요! 


 

자신의 분야에 열정을 가진 그녀들의 라이프스타일을 함께하는 루이까또즈 My Luxureet (#MyLuxureet) 캠페인. 3월의 주인공은 모델이자 타투 아티스트로 활동 중인 '오피움 타투 스튜디오'의 초유입니다. 매력적인 타투만큼이나 섹시하고 강렬한 타투이스트의 워크룩 스타일링, 함께 확인해볼까요?


■ 락스타 백으로 개성을 더한 워크 스타일링

 

 

타투이스트 초유씨는 고도의 집중력을 필요로 하는 타투이스트인 만큼 작업할 때는 몸에 핏되면서도 가벼운 차림을 즐기는데요. 편한 핏 감의 베이지 컬러의 니트 뷔스티에와 카디건을 레이어드해서 섹시함을 주며, 와일드한 데님 진으로 캐주얼함까지 놓치지 않았습니다. 여기에 라운드 쉐입의 락스타 백을 매치해서 유니크함을 더해주었답니다.



루이까또즈 18 S/S 툴루즈 락스타 백은 절제된 디테일로 가볍게 착용할 수 있으며 시크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은빛 컬러의 릴리 모티브 실크 스크린과 톤 다운된 체인 스트랩이 락시크 감성을 더해줘 가방 자체로 스타일에 포인트를 줄 수 있죠.



은은한 반짝거림으로 페미닌한 느낌을 주는 뷔스티에와 와이드 데님 진으로 완성한 워크 스타일. 작업할 때는 가벼운 스타일을 선호하는 만큼 미니 사이즈의 가방으로 포인트를 주었는데요. 볼드한 이어링, 반지 등의 액세서리와도 자연스럽게 어울리는 라운드 락스타 백으로 개성 있으면서도 편안한 룩을 완성하였답니다. 또한 그녀의 워크룩을 완성한 락스타 백은 락시크 감성을 담은 실크 스크린 포인트로 다른 가방들과는 차별화된 매력을 느낄 수 있죠.

 

[품번:HM1TL20BL]


락스타 백은 다른 제품들보다 슬림하고 작은 미니 사이즈로 잠깐 외출할 때도 간편하게 착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또한 천연 소가죽의 장점을 살린 소프트한 터치감으로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죠. 블랙 바디에 은빛 컬러의 릴리 모티브 실크 스크린 포인트와 체인 스트랩으로 유니크한 락시크 감성까지 연출 가능합니다.

 

개성 있는 스타일을 원한다면 루이까또즈의 새로운 미니백, 락스타 백으로 스타일링 해보세요. 작고 슬림한 사이즈와 라운드 쉐입의 새로운 디자인으로 스타일에 포인트를 줄 수 있답니다.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