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전통 공예 '채화칠'을 알고 계시나요? 채화칠은 옻칠과 천연 안료를 배합한 물감으로 다양한 색을 만들어 칠기 표면에 색과 문양을 그려 넣는 전통 공예인데요. 아직 생소할 수도 있는 전통 공예이지만 예부터 내려오는 기법으로 작품 하나를 완성하려면 최소 6개월 동안 수십 번의 공정을 거쳐 하나의 작품으로 완성됩니다. 이렇게 완성된 작품은 시간이 흐를수록 깊이감이 있는 빛과 색감을 보여주는데요. 한국의 전통 공예와 루이까또즈 시그니처 아이템의 색다른 콜라보레이션, 지금 소개해드릴게요.

 

 

■ 한국의 전통 공예 기법과 프렌치 모던 디자인의 색다른 콜라보레이션

 

동서양의 조화로운 작품을 만나기란 생각보다 쉽지 않죠. 한국의 전통 공예 기법 '채화칠' 최종관 명장과 루이까또즈가 만나 새로운 콜라보레이션 작품을 선보였습니다. 일상생활을 함께하는 가방과 공예의 섬세함이 더해져 독창적인 가방을 완성했는데요. 하나의 작품을 선보이기 위해서 처음부터 끝까지 수공예 방식으로 패턴을 더해 색감이 아름답고 채화칠 특유의 멋을 느낄 수 있습니다.

 

 

■ 진정한 장인정신이 깃든 채화칠 콜라보레이션

<빙렬 문양(좌) / 대나무 문양(우)>

 

이번 콜라보레이션의 특징은 상징성으로 볼 수 있는데요. 한국의 멋과 얼을 가지고 있는 채화칠과 루이까또즈의 역사를 잘 반영한 헤리티지 라인의 가방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새로운 가치를 선보였습니다. 선의 흐름에 따라 자유분방하게 표현한 빙렬 문양은 섬세하면서도 통일감 있게 구성되어 있어 가방 그 이상의 미학을 담고 있습니다. 빙렬 문양은 '얼음이 깨진 것 같다'는 면 구성으로 얻어진 이름으로 나쁜 기운을 쫓고 화마를 막는다는 의미가 있는 전통 문양입니다. 강렬한 컬러와 문양으로 모던한 디자인의 가방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줍니다. 우측 대나무 잎 문양은 블랙과 그린의 조화로 세련된 느낌을 한층 더합니다. 대나무는 절개와 장수를 상징하며, 사계절을 통해 색이 변하지 않기 때문에 군자의 품격이나 절개를 상징하기도 합니다. 

 

 

<매화 문양을 수공예로 작업하고 있는 최종관 명장>

 

이 모든 과정은 수공예로 이루어져 루이까또즈와 최종관 명장의 장인정신을 느낄 수 있다는 점에서 그 이상의 뜻깊은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특히, 마음에 담고 있는 제품은 오더 메이드를 통해 주문 제작할 수 있어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만의 예술 작품을 가질 수 있는 특권을 누릴 수 있습니다.

 

 

■ 우아한 기품을 느낄 수 있는 루이까또즈 채화칠 콜라보레이션

<목단 문양 좌/우>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색과 문양을 입혀 한복에서부터 드레시한 스타일까지 일상생활에서도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특별한 가방. 특히 기품이 느껴지는 목단 무늬는 부귀의 상징이자 희소식을 전해주는 문양으로 화목한 가정을 이루어준다는 의미가 있어 특별한 날 소중한 분께 선물하기도 딱 좋은 제품입니다. 

 

기존의 상식을 깨는 동서양의 조화. 가장 현대적이면서도 실용적인 가방 그 이상의 가치를 선보이는 루이까또즈 채화칠 콜라보레이션 작품은 <2018 아트마이닝 서울> 전시에서 지금 만나볼 수 있습니다.

 


<2018 아트마이닝 서울>

 

전시명 : 2018 아트마이닝 서울

전시장소:  DDP 살림터 2F

전시기간 : 2018.10.3(수) - 10.10(수) 8일간

관람시간 : 오전 11시 - 오후 8시
* 관람 종료 : 1시간 전까지 입장 가능

관람료: 30,000원


전시 관람 정보는 아트마이닝 서울 공식 채널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아트마이닝 서울 전시 정보 Click!)

 

제품 구매 문의 : 루이까또즈 플랫폼엘 플래그십 스토어

(02-6929-4490)

전시 기간 중 구매 시 10% 할인 혜택

 

 

루이까또즈가 이번 시즌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레더리빙 소품을 선보였습니다. 일상생활에 친숙한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출시하는 브랜드들의 트렌드에 맞춰 루이까또즈만의 감각을 볼 수 있는 특별한 라인인데요. 루이까또즈 레더리빙 소품 라인과 함께 공예 디자이너 브랜드 시아나(syana)와 협업 인테리어 소품까지 다채롭게 선보였습니다. 이제 가방, 지갑뿐만 아니라 루이까또즈의 프리미엄 가죽으로 만든 제품을 집에서도 만나볼 수 있는 기회! 한정 수량으로 제작된 레더리빙 소품에 대해 자세히 알아볼까요?

 

 

■ 루이까또즈의 장인정신으로 만든 레더리빙 소품

 

루이까또즈의 레더리빙 소품 라인은 세련된 감성과 가죽 특유의 절제된 고급스러움이 느껴지는 것이 특징인데요. 특히, 장인정신이 깃든 수공예 방식으로 제작되어 사용할수록 품격이 느껴지는 라인입니다. 레더리빙 소품들은 루이까또즈 가방과 지갑 등 액세서리에 사용하는 프리미엄 가죽으로 동일하게 만들어져 부드러운 질감과 뛰어난 내구성까지 갖추었습니다.

 

 

■ 품격있는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아이템

 

잘 선택한 소품 하나에 따라 공간의 품격이 확연히 달라지기 마련인데요. 그만큼 인테리어 소품이 공간을 차지하는 역할은 상당합니다. 일상생활부터 나만의 공간을 빛내 줄 루이까또즈 레더리빙 소품 라인은 실용적이면서고 감각적인 디자인을 갖추고 있습니다. 엄선된 프리미엄 가죽과 다채로운 컬러 구성의 리빙 소품은 실생활에서 자주 접할 수 있는 슬리퍼, 마블 트레이, 티슈 케이스 등 공간의 취향에 따라 다양하게 포인트를 줄 수 있어 매력적인 인테리어 소품입니다.

 

 

■ 루이까또즈 x 시아나(syana) 콜라보레이션

 

루이까또즈는 이번 레더리빙 소품 출시와 함께 공예 디자이너 브랜드 시아나(syana) 콜라보레이션 제품을 추가로 선보였습니다. '절제된 고급스러움'이라는 디자인 콘셉트를 통해 대리석, 스테인리스 등 이색적인 소재와 가죽을 결합시킨 협업 라인으로 서재 또는 사무 공간에 매치하기 좋은 아이템이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독특한 디자인의 명함꽂이, 다양한 용도로 활용하기 좋은 사각 트레이는 커피 캡슐, 여러 가지 사무용품을 넣을 수 있어 실용적인 수납공간을 자랑합니다.

 

 

일상생활에 품격을 더할 수 있는 루이까또즈 레더리빙 소품으로 가치 있는 공간을 준비해보세요!

 

 

최근 패션 업계의 콜라보레이션은 트렌디하면서도 새로운 브랜드 이미지를 선보이며 많은 이슈를 모으고 있는데요. 패션 브랜드 루이까또즈와 주얼리 브랜드 마티아스(MATIAS)가 협업 제품을 출시하며, 많은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습니다. 각 브랜드의 특징은 살리면서 서로에게 포인트가 되는 색다른 콜라보레이션, 참 장식에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을 적용한 유니크한 지갑을 만나보세요.

 


■ 여심을 사로잡는 루이까또즈 x 마티아스 콜라보레이션 라인

 

새롭게 선보인 마티아스 콜라보레이션 라인은 클래식하면서도 미니멀한 루이까또즈 반지갑에 마티아스의 크리스털 참 장식이 더해져 들고만 있어도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냅니다. 모두 수작업으로 제작된 참 장식은 '꽃봉오리'를 모티브로 디자인되었는데요. 스와로브스키의 프리미엄 크리스털로 만들어져 은은한 느낌을 완성했습니다.

 


■ 스테디셀러 반지갑과 주얼리 참 장식의 세련된 만남

 

루이까또즈 스테디셀러 반지갑! 다양한 포켓이 있어 미니멀하면서도 실용적인 아이템인데요. 가장 인기 있는 블랙, 핑크, 그레이, 스카이블루 4가지 색상으로 선보입니다. 반지갑에 포인트가 될 참 장식은 피어나는 꽃잎에서 영감을 얻은 '꽃잎 진주'와 길게 늘어지는 태슬이 포인트인 '포도알 크리스털'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되었습니다.

 


■ 주얼리로 스타일링할 수 있는 참 장식! 활용성 UP!

루이까또즈 x 마티아스 콜라보레이션 라인의 특징은 참 장식을 패션 주얼리로도 착용할 수 있다는 점인데요. 탈부착이 가능한 참 장식은 목걸이 펜던트와 볼드 한 체인 브레이슬릿으로도 연출할 수 있습니다. 특히, '꽃잎 진주' 장식은 목걸이 펜던트와 체인 팔찌 장식으로, 길에 늘어지는 태슬에 포인트를 준 '포토알 크리스털' 장식은 기장감이 있는 목걸이 줄과 매치해 세련된 느낌을 선사합니다.

 

 

주얼리 브랜드 마티아스의 여성스러운 아름다움과 루이까또즈의 클래식한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는 콜라보레이션 반지갑. 스타일에 따라 다양하게 연출할 수 있는 실용적이고 세련된 아이템을 미리 준비해보세요!

 

독창적이고 새로운 방식으로 다채로운 이미지를 보여주는 아트 콜라주. 그중 '린다 아야디(Lynda Ayadi)'는 콜라주 기법으로 매력적인 색감을 보여주는 시각 예술가 중 하나인데요. 그녀의 작품을 2018년 7월 3일부터 8월 6일까지 약 한 달간, 프랑스 루이까또즈 마레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선보입니다.

 

■ 우리 삶의 순간을 담은 독창적인 작품


이번 전시에서는 미학적 콜라주 기법에 아크릴화를 혼합하여 잊혀 가는 사물에 조명하여 새로운 생명을 부여하는 작품을 선보이는데요. 그녀의 초상화에는 우리 삶 속에서 일어나는 즐거움, 권태로움, 우울함 등 다양한 감정을 화려한 색감과 아트적인 오브제를 투영해 신선하면서도 새로운 방식으로 표현했습니다.

 

■ 잊혀진 사물의 부활을 이야기하는 시각 예술가 '린다 아야디'

 

시각 예술가인 '린다 아야디'는 현재 파리에 거주하며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데요. 어린 시절부터 남들과 다름을 추구하던 그녀가 가장 중요시 여기는 건 독창성과 상상입니다. 이러한 생각은 작품에도 고스란히 드러나는데, 잊혀진 사물의 부활시켜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다양한 구도 배치와 톡톡 튀는 색감이 특징입니다.

 

■ 스타일의 재해석과 사물의 재발견

 

 

루이까또즈가 태양왕 루이 14세의 스타일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듯, 린다 아야디는 사물의 재발견을 통해 새로운 생명을 부여하는데요. 루이까또즈의 정신과도 잘 어울리는 린다 아야디의 작품을 프랑스 파리 마레 지구 플래그십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습니다.


다양한 예술가와의 협업 전시를 통해 언제나 새로운 공간으로 변모하는 루이까또즈 마레 플래그십 스토어! 어느 때보다 뜨거운 올여름, 화려한 색감의 린다 아야디 작품과 함께 한 걸음 쉬어가시는 건 어떨까요?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