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웠던 여름 열기를 잠시나마 잊게 해 줄 루이까또즈 L-MARCHÉ 플리 마켓 현장. 지난 6월 22일 금요일부터 24일 일요일까지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루이까또즈의 라이프스타일 파트너 브랜드들과 함께 했는데요, 야외 중정에서 펼쳐지는 버스킹 공연, 가죽 DIY 클래스, 플라워 클래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한 L-MARCHÉ 플리마켓의 현장 속으로 가볼까요?

 

■ 다양한 브랜드 제품을 한눈에 볼 수 있었던 L-MARCHÉ

 

강남 논현동에 위치한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진행한 'L-MARCHÉ' 플리마켓은 루이까또즈 파트너 브랜드와 함께 참여해 의미가 더 뜻깊은데요. 그동안 온라인에서만 보던 제품을 직접 시착해보고 구매할 수 있는 점도 좋지만 플리마켓 현장에서만 누릴 수 있는 특별한 혜택가로 득템할 수 있어 보는 재미와 얻는 재미 모두를 만족시키는 행사였습니다. 

 

■ 야외 중정에서 펼쳐지는 버스킹 무대

 

더운 날씨에도 시원하게 흥을 돋우는 버스킹 무대. 플리마켓 현장을 분위기 있게 바꿔주는 공연과 야외 중정에서 마시는 제주위트에일 맥주, TTM Seoul 카페에서 여유롭게 즐기는 음료 등 바쁜 일상 속에서도 잠시나마 힐링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다양한 제품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이번 플리마켓은 단순히 제품을 판매하는 것이 아닌 하나의 문화로서 다양한 사람들이 한데 어우러져 공간을 꾸몄다는 점에서 기존 플리마켓과는 차별화된 색다른 모습이었습니다. 

 

■ 뜨거운 열기만큼 즐거웠던 플리마켓 현장

 

이번 플리마켓은 직접 체험하고 경험할 수 있는 클래스가 눈에 띄었습니다. 특히 루이까또즈 디자인 연구소 연구원이 알려주는 가죽 클래스는 평소 가죽 공예에 관심이 많이 있었던 분들이 직접 자신만의 카드 지갑을 만들어볼 수 있는 색다른 클래스였습니다.

 

 

케루빔&이니그마 플라워에서 진행한 플라워 클래스는 '북 부케'라는 독특한 콘셉트로 진행했는데요, 고급스러운 한지와 화이트 플라워를 믹스해 한 권의 책을 연상시켰습니다. 여름에 어울리는 내추럴한 컬러와 기분 좋은 향기는 클래스를 진행하는 동안 마음까지 설레게 했습니다. 이외에도 아이슬란드 여행 팁 설명회, 플래그십 스토어 전시 등 플리마켓을 방문했던 소비자들이 직접 체험하고 경험할 수 있는 자리여서 더욱 뜻깊은 자리였습니다.

 

 

뜨거운 여름을 잠시 쉬어가는 자리, 루이까또즈의 다양한 제품과 파트너 브랜드들이 함께 꾸민 L-MARCHÉ 플리마켓. 앞으로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와 함께하며 새로운 문화를 만들어가는 루이까또즈를 기대해주세요!


가죽 원단으로 만들어진 제품들은 특유의 고급스러움과 자연스러움이 어우러져 있어 많은 사람들이 가죽 제품을 선호하죠. 시간이 지날수록 더 빛을 발하는 가죽 제품. 오래오래 소장하고 싶은 나만의 가죽 카드지갑 & 트레이를 만들어 볼 수 있는 가죽 DIY 클래스가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진행되었습니다. 


■ <랑데부, 그녀를 만나다> 가죽과 향수의 만남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진행 중인 오뜨꾸뛰르 장갑 & 향수 아트전 <랑데부, 그녀를 만나다>의 도슨트로 시작된 가죽 클래스. <랑데부, 그녀를 만나다>는 프랑스 파리에 살고 있는 한 여인의 공간을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의 제품들과 함께 만나볼 수 있는 전시인데요. 이 전시에서는 가죽으로 만들어진 다양한 공예 작품들을 만나볼 수 있어 가죽 클래스를 찾은 분들의 흥미를 더욱 높여주었답니다. 


■ 루이까또즈 디자인연구소와 함께 한 가죽 DIY 클래스


 

 

전시 도슨트를 마치고 시작된 가죽 클래스. 루이까또즈의 가방을 만들 때 사용하는 최고급 가죽들과 참가자분들의 작업을 도와줄 도구들까지 완벽하게 준비되어 있었답니다.

 


이날 가죽 클래스는 루이까또즈 디자인연구소 연구원님께서 직접 진행해주셨는데요. 가죽에 대한 기본적인 소개와 만드는 방식을 가죽 클래스를 처음 접하는 참가자분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재미있게 설명해주셨답니다. 이번 클래스에서 만들어볼 제품은 가죽 카드지갑과 트레이였는데요. 초보자들도 쉽게 만들 수 있으면서 소장가치가 높아 가장 인기 있는 클래스 제품이기도 합니다.




설명이 끝나고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죽 클래스. 참가자분들 모두 원하는 가죽을 직접 골라 도안을 오리고 바느질, 엣지코트로 마감까지 집중해서 수업이 진행되었는데요. 한 땀 한 땀 만드는 정성이 들어가 더욱 특별한 나만의 가죽 아이템. 만드는 과정을 직접 경험해보니 그 특별함이 더욱 와닿는 시간이었답니다.




시간이 지나고 점점 완전한 형태를 갖춰가는 가죽 카드지갑과 트레이. 한 단계 한 단계 진행될수록 완전한 모습을 갖춰가는 나만의 가죽 제품에 참가자분들은 감탄과 기쁨을 감추지 못했는데요. 같은 도안으로 진행되지만 만드는 사람에 따라 조금씩 다른 디테일로 완성되어 완성 후에도 자신의 완성품들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었답니다. 


매일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내가 직접 만들 수 있어 더 소중하고 특별한 시간이었던 루이까또즈 가죽 클래스. 앞으로도 플랫폼-엘에서 진행될 다양한 클래스들을 기다려주세요!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