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이라고 하면 다소 어렵게 받아들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하지만 예술은 우리의 일상 속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는데요. 일상의 예술이라고도 불리는 ‘공예’에 관한 흥미로운 전시 ‘프렌치 커넥션(French Connection)’이 루이까또즈 신사옥과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열립니다.

 

■ 프랑스를 대표하는 공예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 ‘프렌치 커넥션(French Connection)’

 

'크래프트 위크 2018'는 한국 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KCDF)이 주관하는 행사로 서울 시내 100개 이상의 장소에서 전시, 마켓, 체험 등 공예가 주는 즐거움과 기쁨을 체험할 수 있는 대규모 공예 축제인데요. 이번 전시는 크래프트 위크 행사의 일환으로, 루이까또즈가 프랑스 공예 예술가 협회(Ateliers d’Art de France)와 함께 프랑스를 대표하는 공예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전시입니다. 프랑스 장인들의 섬세함이 보이는 작품들을 통해 평소에는 알지 못했던 공예의 멋과 가치를 직접 느껴 볼 수 있는데요. 동대문 루이까또즈 신사옥과 강남구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각각 다른 느낌의 공예품들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 프랑스 아트 스튜디오 10팀의 공예품들을 만나 볼 수 있는 동대문 ‘루이까또즈 신사옥’

 

루이까또즈 신사옥은 한옥 형태의 매력적인 건물로 동대문구 신설동에 위치하고 있는데요. 이곳에서는 오는 7일까지 프랑스 아트 스튜디오 10팀의 부드러우면서도 창조적인 대담함이 담긴 공예품들을 만나 볼 수 있습니다. 텍스타일, 도자, 우드, 유리 등 평범한 소재들을 활용해 자신만의 독특한 감성을 담은 작가들의 작품들을 감상하다 보면, 예술과 일반적인 물건 그 사이에 위치한 공예만의 독특한 매력을 느끼게 됩니다.

 

■ 다채롭고 기발한 일상적인 오브제를 만나 볼 수 있는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플랫폼-엘 1층에 위치한 루이까또즈 플래그십 스토어에서의 전시는 6월 3일까지 만나 볼 수 있습니다. 동대문 전시에서 본 공예품들이 잔잔한 감동을 주었다면 플랫폼-엘의 공예품들은 눈길을 사로잡는 주얼리, 조명 등으로 비교적 다채롭고 기발한 일상적인 오브제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2017년에 진행한 '봄날의 신기루 - 프랑스&한국 쥬얼리 아트전'에서도 소개되었던 Alex&Svet(알렉스&스베)의 아크릴 쥬얼리 컬렉션부터 '매듭'이라는 한국 전통 기술을 사용하여 가볍고 섬세한 조형미를 살린 Aude Tahon(오드 따옹)의 쥬얼리까지. 하나의 예술작품인 공예품들은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눈과 마음을 즐겁게 해줍니다. 

 

프랑스 대표 공예 작가들의 작품을 만나볼 수 있는 특별한 전시! 루이까또즈와 함께 이번 5월 나들이로 공예의 매력에 빠져보면 어떨까요?


 

 

전시 장소

루이까또즈 신사옥

(서울시 동대문구 하정로 25)


전시 기간

2018년 5월 2일~7일

        
관람 시간

11:00~19:00


 

 

전시 장소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 1층

(서울특별시 강남구 언주로133길 11)


전시 기간

2018년 5월 1일~6월 3일


관람 시간

11:00~20:00 월요일 휴무 (5/7 운영)


 


 

▶ 5/1(화) ~ 5/6(일) 기간 중, 크래프트 위크에서는 공예이음버스를 운영합니다.

French Connection 전시 뿐만 아니라 다양한 크래프트 위크 프로그램을 함께하실 분들은 PINK BUS / MINT BUS를 신청하세요!

 

[크래프트 위크 알아보기!]